방문을 환영합니다.
레슨질문게시판
2018.10.29 09:23

마음 주는 것도

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IeJiTd0.jpg

 

너에게

 

마음 주는 것도 죄라면

나는 평생

무릎이 닳도록

기도할 수 밖에.

 

잠깐

내 인생길 간이역에서 스친 너에게

왜 이리 마음 주는 건지

 

손가락 걸고 사랑을 맹세한

꽃반지 끼워주며 사랑을 고백한

그런 사이는 아니지만

 

바라보는 게 죄라면

평생 눈물로 닦아내리

생각하는 것도 죄라면

차라리 먼 바다 갈매기로 날으리

 

네 창의 불빛이

너의 눈빛인 듯

그렇게 바라보았지

 

네 집이 잘 보이는

언덕에 서서

하늘에 별빛이

마치 너의 마음인 듯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마음 주는 것도 꽃별님 2018.10.29 0
351 가슴에 사랑하는 별 꽃별님 2018.10.28 6
350 오랫동안 함께 꽃별님 2018.10.28 11
349 수목은 눈물 꽃별님 2018.10.27 6
348 밤마다 꽃별님 2018.10.27 2
347 소중한 오늘 꽃별님 2018.10.27 0
346 슬픔을 사랑하는 꽃별님 2018.10.26 3
345 말도 못 할 만큼 꽃별님 2018.10.26 5
344 내 미소 조금 꽃별님 2018.10.25 9
343 이미 내게는 그런 꽃별님 2018.10.25 3
342 언젠가 거센 꽃별님 2018.10.24 5
341 소리를 내지 않는 꽃별님 2018.10.23 0
340 만남은 지우개 같은 꽃별님 2018.10.22 8
339 내가 한 걸음 꽃별님 2018.10.22 9
338 잊혀진 기억들이 꽃별님 2018.10.22 3
337 아픔은 나의 몫 꽃별님 2018.10.21 6
336 밤이나 낮이나 꽃별님 2018.10.21 5
335 보기 싫어서가 꽃별님 2018.10.20 8
334 그런 불씨를 꽃별님 2018.10.19 8
333 사랑에 대한 진실 꽃별님 2018.10.18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