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레슨질문게시판
2018.10.29 12:37

나는 그래도 가고

조회 수 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HXugrsQ.jpg

 

삶은 언제나 낯설다

 

삶은 언제나 낯설지만

어느 때나 희망이 있어서

나는 다만 웃고 또 웃는다

 

마침대 도달해야 할 그곳에

나는 그래도 가고 있는 것이라는

그 믿음은 정당한 것인가

 

하루 24시간이

백년이라고 한다면

어제는 전생이고

내일은 내생이라고나 해야할 것인지

그렇다면 얼마나 많은 생을

나는 또, 다만 헛되이 살아가야 하는가

 

세상에 우연이라는

빈틈은 없고

우주의 중심에서는

홀로 서 있는 그 모든 것들이

서로 깊은 관계에 있다

 

하나의 생각

한마디의 말은

살아 있다 파동치며

성장을 계속한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나는 그래도 가고 꽃별님 2018.10.29 6
352 마음 주는 것도 꽃별님 2018.10.29 0
351 가슴에 사랑하는 별 꽃별님 2018.10.28 6
350 오랫동안 함께 꽃별님 2018.10.28 11
349 수목은 눈물 꽃별님 2018.10.27 6
348 밤마다 꽃별님 2018.10.27 2
347 소중한 오늘 꽃별님 2018.10.27 0
346 슬픔을 사랑하는 꽃별님 2018.10.26 3
345 말도 못 할 만큼 꽃별님 2018.10.26 5
344 내 미소 조금 꽃별님 2018.10.25 11
343 이미 내게는 그런 꽃별님 2018.10.25 3
342 언젠가 거센 꽃별님 2018.10.24 5
341 소리를 내지 않는 꽃별님 2018.10.23 0
340 만남은 지우개 같은 꽃별님 2018.10.22 8
339 내가 한 걸음 꽃별님 2018.10.22 9
338 잊혀진 기억들이 꽃별님 2018.10.22 3
337 아픔은 나의 몫 꽃별님 2018.10.21 6
336 밤이나 낮이나 꽃별님 2018.10.21 5
335 보기 싫어서가 꽃별님 2018.10.20 8
334 그런 불씨를 꽃별님 2018.10.19 8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34 Next
/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