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레슨질문게시판
2019.01.11 11:38

사막의 달빛

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XVHGyKi.jpg

 

사막의 달빛

 

달은 갑자기 시뿌얘져서

그렁한 눈으로 풍상의

몰골을 내려다보니

수 천 희디흰 달이 모조리 울어

 

잊었는가 하였더니

마음에 뛰어들어 휘젓고

다니는 아슴한 이름 하나

 

하얗게 지워냈던

세월이 누가 불러낸 듯

돌아와 우뚝 섰습니다

 

달빛 뜨락을 둥둥 거닐다가

가슴 훑고 지나는

바람을 만났습니다

 

귀뚜리 산조아쟁 켜는 가을밤

허술한 문을 흔드시는

당신 누구십니까

 

방충망으로 월장한

달빛이 산산이 모눈

조각으로 스러집니다

 

아직도 나의 사막은

바람이 모래를 물고 휘달려

별꽃하나 피어도 설음 솟는데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7 산마루에 버티고 꽃별님 2019.01.18 0
506 청춘 같은 연민의 정 꽃별님 2019.01.18 0
505 나팔꽃이 이른 가을 꽃별님 2019.01.17 0
504 빗물과 커피향 꽃별님 2019.01.17 0
503 아주 먼 곳에 있던 꽃별님 2019.01.17 0
502 까아만 눈망울 굴리네 꽃별님 2019.01.16 0
501 눈물 줄기와 함께 꽃별님 2019.01.16 0
500 어디로 가야하나요 꽃별님 2019.01.16 0
499 당신을 바라보는 꽃별님 2019.01.16 0
498 너울거리는 잎새 꽃별님 2019.01.15 0
497 간밤에 촛불 앞에서 꽃별님 2019.01.15 0
496 내가 흔들린다 꽃별님 2019.01.15 0
495 무릎 꿇는 너는 꽃별님 2019.01.14 0
494 비의 모습 꽃별님 2019.01.14 0
493 여릿한 속살거림을 꽃별님 2019.01.14 0
492 뿌리에서 가지 끝까지 꽃별님 2019.01.11 0
» 사막의 달빛 꽃별님 2019.01.11 0
490 존재의 뿌리 느끼게 꽃별님 2019.01.11 0
489 귀뚜라미 꽃별님 2019.01.10 0
488 칼 바람이 되어도 꽃별님 2019.01.10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 Next
/ 26